데일리 17

MKYU 미라클 모닝 514챌린지_13일차

2022년 1월 13일 새벽 기상 4시 30분 " 끝까지 해 내는 힘 " 미라클 모닝 시작한 지 13일 동안 이룬 성과가 대단하다. 원래 하고 싶었던 것은 작게, 이기는 것을 해보는 것이었다. 많은 이들이 꿈을 너무 크게 꿔서 자기 꿈에 자신이 녹다운된다. 아이만 훈련하고 성장해야 되는 것은 아니다. 어른도 성장해야 된다. 아이만 상처 입는 게 아니라 어른도 상처를 입는다. 계속 상처를 입는 사람은 자꾸 지는 걸 연습하기 때문이다. " 돈을 벌기 위한 마지막 힘! " 사람이 아주 작은 것이라도 끈기 있게 계속하면 사람이 할 수 없는 일이 없다. 끈기 있게 해내는 것은 머리 좋은 것과 재능이 있는 것과는 다르다. 재능이 있어도 끈기가 없으면 원석에 불과하다. 끈기는 내가 나에게 줄 수 있는 최고의 기회이다..

데일리 2022.01.14 (2)

MKYU 미라클모닝 514챌린지_11일차

2022년 1월 11일 새벽 4시30분 기상 드디어 11일차~ 이제 시작했는데.....힘들어도 계속 가고싶다. 514는 5시에 일어나서 14일간 새벽기상을 하자~ 인데 꾸준히 14일이 세자리 숫자가 되는 날까지 이어가고 싶다. 나를 사랑한다면 버려야 할 3가지 생각 1. 너무 늦은 건 아닐까? 2. 그래, 저사람 말이 맞을지도 몰라 3. 나를 끌어내리는 것들과 싸워라. 1. 너무 늦은 건 아닐까? 내가 시작하는 날이 가장 좋은때이다. 시작할때 늘 너무 늦었다고 생각하지 말자. 피해의식이다. 나이 60~80대가 너무 늦은거 아니야....하는건 이해가 가지만 31세가 너무 늦었다고 말하는건 이해가 안간다. 나보다 먼저 시작한사람이 있다고 늦었다고 생각하지 말자. 사람들이 시작하는게 다 늦었다고 말하는 동시~..

데일리 2022.01.12 (4)

MKYU 미라클모닝 514챌린지_10일차

2022년 1월 10일 새벽 기상 4시 30분 514챌린지_10일차 : 전신 근력 유산소 운동 10분 일어나자마자 5시가 되기 전에 빨리~ 유산소 운동을 끝마친다. 예전에 비하면 10분이란 운동시간은 운동시간에 끼지도 못했지만... 지금에 나에게는 10분이란 운동시간이 아주 소중하다. 10일째 되는 날~ 5시 정각 미라클 모닝 유튜브에 입장을 한다. 모닝 짹짹이처럼 노란 후드티를 입고 등장하신 MK학장님 새초롬하게 책을 들고 신입생 컨셉으로 포즈를 취하신 게 오늘은 영~ 해 보이 신다. 하루를 대하는 자세가 일생을 대하는 자세와 같다. 14일간의 미라클 모닝 챌린지를 하게 된 이유는 14일은 해볼 만하기 때문이다. 만만하게 봐야 성공할 수 있다. 내 꿈을 설정할 때 조금씩 조금씩~ 내가 손으로 들을 수 ..

데일리 2022.01.11 (4)

MKYU 미라클모닝 514챌린지_9일차

9일 차_2022년 1월 9일 새벽 4시 30분 기상 미라클모닝~ 새해 1월 1일부터 14일 동안 새벽 5시에 일어나 MKYU 김미경 학장님의 강의를 듣고, 6시까지 자기가 하고 싶은 공부나 운동 등을 하는 514 챌린지를 시작한 지 어느새 9일째 되는 일요일 새벽이다. 4시에 일어나라고 알람 소리가 울리지만 그냥 무시~ 그렇게 뒤척이다 4시 30분에 겨우 일어나서 물 한 모금을 마신다. 5시에 미라클 모닝 514 챌린지 유튜브 입장 링크가 뜨기 전에 유튜브 모멘트 핏 록코치의 7DAY 요일별 운동 영상을 보면서 전신 근력 관절을 사용한 암워킹 10분 운동을 한다. 5시에 유튜브 입장 ~ 오늘도 변함없이 새벽을 여는 많은 모닝 짹짹이들이 모닝 짹짹~~ 하면서 모여들고 있다. 만일 514 챌린지를 하지 않..

데일리 2022.01.10 (4)

MKYU 미라클모닝 514챌린지_8일차

8일 차_2022년 1월 8일 새벽 4시 30분 기상 그동안 강제 새벽기상을 하다 보니 몸과 맘이 따로 놀았다. 몸도 묵지근하고 영~ 개운하지가 았았다. 열심히 일해야 할 귀중한 오전시간에 병든 닭처럼 꾸벅꾸벅~~ 자진방아를 연신 찌어대는데 뭐라 변명도 못하고 민망하기 그지없었다. 그런 내가 몸이 적응을 했는지 졸지도 않고 졸리지도 않다. 참 신기한 일이다. 전신 근력 유산소 운동 8일차 새벽 4시 30분 새벽 운동을 시작한다. 오늘은 유튜브 모멘트핏 코치의 7DAY 요일별 운동 중 1일 차 운동을 다시 시작한다. 하지근력 강화 운동으로 스쿼트 10분을 한다. 새벽 5시 MKYU 미라클 모닝 514 챌린지 유튜브 입장! " 꿈을 이루는 것은 내 몸과 마음의 밸런스, 수준을 맞춰가는 것이다. 꿈을 이루고 ..

데일리 2022.01.09 (6)

새해를 미라클 모닝 514챌린지로 시작!!

미라클 모닝 514챌린지 1~2일 차 2022년 1월 1일 새벽 5시 기상! 호랑이해인 임인년 새해는 새로운 마음과 새로운 각오로 나 자신을 새롭게 정립시키기로 했다. 중도에 포기하지 않고 끈기 있게 할 수 있는 꾸준한 루틴을 만들기로 했다. 그 첫 번째로 미라클 모닝 514챌린지에 도전한다. 그동안 나는 코로나를 핑계로 자의 반 타의 반으로 나태해질 데로 나태해져 있었다. 머리와 몸은 따로 놀고 있고, 매일매일을 내일 하지 다음에 하지 하면서 미루는 귀차니즘에 걸려있다. 나의 게으름은 몸속 깊이 익숙해져 있고, 아무것도 안 하면 변하지도 않는다를 몸소 실천하고 있다. 2년이란 세월을 "코로나 너 때문이야~" 하면서 핑계를 댔고, 그렇게 하루하루를 지루하게 살고 있다. 하지만 더 이상의 나태함은 나 자신..

데일리 2022.01.02 (2)

post again 블로그

post again 블로그 마지막으로 글을 올린 게 작년 7월로 어느새 8개월이란 세월이 흘렀다. 처음엔 너무 바빠서 도저히 짬이 나지 않아 못한 것도 있지만, 한번 차일 피일 미루다 보니 글을 안 쓰는 것도 습관이 되고 그 또한 너무 익숙해지다 보니 다시 블로그에 글을 쓰는데 용기가 필요했다. 좋은 습관이든 나쁜 습관이든 습관을 만드는 데는 시간과 노력이 필요하는데 좋은 습관을 만드는 것 보다 습관이 엉망이 되고 망가지는 데는 금방인 거 같다. 코로나 핑계는 뒤로하고 다시 한번 나의 게으름을 종식시키고 새로운 루틴을 만들려고 한다. 1. 마라톤을 빙자한 걷다 뛰다 걸어서 하는 여행 시작! 2. 유투브 브이로그 다시 시작 3. 블로그 다시 시작

데일리 2021.03.27 (4)

[작품 리뷰] 존 에버렛 밀레이의 "오필리아"

존 에버렛 밀레이 (John Everett Millais)의 "오필리아" 밀레이는 11세에 명망 높은 영국 왕립 아카데미에 입학하였다. 1848년 19세에는 윌리엄 홀먼헌트와 단테 가브리엘 로세티라는 두 미술가와 함께 라파엘 전파협회를 결성했다. 일찍부터 천재의 면모를 드러낸 화가로 "오필리아"를 그릴 당시에도 겨우 스물두 살이었다. 1851년 여름에 그는 그림의 배경을 그리는 것부터 시작했는데, 이를 위해 영국 서리(Surry) 근교의 어느 강가에 몇 달 머물면서 수많은 종류의 꽃과 식물을 아주 세심하게 담아내는 작업에 몰두했다. 배경을 완성한 밀레이에게 남은 것은 그 안에 오피리아를 그려 넣는 일이었다. 이 작업에서도 중요한 것은 라파엘로 전파가 우선시하는 사실성이었고, 그래서 1852년 겨울에 그는..

데일리/리뷰 2020.07.16 (15)

[영화 리뷰] 빈센트 반 고흐의 "러빙 빈센트"

는 2017년에 개봉한 영화로 그 당시에 영화관에 아침부터 찾아가 개봉하는 조조할인으로 본 영화이다. 그리고는 2018년 12월에 다시 재개봉을 하고 요즘은 올레 tv로 집에서도 볼 수 있다. 영화 는 세계 최초 장편 유화 애니메이션으로 빈센트 반고흐의 삶과 죽음에 대한 비밀을 다룬 미스터리 스릴러 영화이다. 빈센트 반 고흐의 화풍으로 모든 프레임을 107명이 넘는 화가들의 손으로 직접 그려서 제작한 영화이다. 10년 동안의 세월을 걸쳐 제작한 영화는 미술을 전공한 폴란드 출신 감독인 도로타 코비엘라와 휴 웰치맨이 공동 연출한 작품이다. 빈센트가 남긴 130여의 명작을 활용한 이 영화는 95분 러닝타임에 들어간 유화 프레임이 자그마치 6만 5천여 장이나 사용됐다. 우리가 잘 알고 있는 , , 을 활용했다..

데일리/리뷰 2020.07.05 (34)

블로그 100일 프로젝트를 마치며...

카카오 프로젝트 100 블로그 1일 1포스팅 신청 후 100일째 3월 23일 블로그를 시작하면서 카카오 프로젝트 100을 신청하여 블로그 1일 1포스팅을 했습니다. 지난 30일과 60일째 되는 날에 중간 점검을 하고 이제 드디어 100일째 되는 날이지만 저는 마지막 100일째 되는 날 블로그 글을 올리지 못했습니다. 오늘 그 결과를 보니 100일 중에 83일을 블로그 83개의 글을 쓰는데 성공을 하였고, 그중에 17일을 인증에 실패했으며..... 거의 59일째 까지는 아주 잘해왔다고 생각이 들지만, 마지막엔 약간은 자포자기 심정으로 빠진 듯합니다. 100일이라는 시간은 길다면 길고 짧다면 짧을 수 있지만, 어느 정도 블로그를 시작하여 지금까지는 자리도 잡은 거 같고 적응도 된 거 같은데 어떻게 하면 꾸준..

데일리 2020.07.01 (57)